메뉴 건너뛰기

스룹바벨선교회

설교 (71.09) 하나님을 의지하는 생활의 차이점 (미 3:11∼12, 7:7∼13)

운영자 2011.06.27 21:13 조회 수 : 1444 추천:119

http://www.zion924.com/09_dataRoom/LeeLewaeJa/GoodTidings/GoodTidings_71_09_ser_mich03_11_12.htm

 

하나님을 의지하는 생활의 차이점

 

- 미 3:11∼12, 7:7∼13 -


미가 3:11 "그 두령은 뇌물을 위하여 재판하며 그 제사장은 삯을 위하여 교훈하며 그 선지자는 돈을 위하여 점 치면서 오히려 여호와를 의뢰하여 이르기를 여호와께서 우리 중에 계시지 아니하냐 재앙이 우리에게 임하지 아니하리라 하는도다 12 이러므로 너희로 인하여 시온은 밭같이 갊을 당하고 예루살렘은 무더기가 되고 성전의 산은 수풀의 높은 곳과 같게 되리라"


 

우리는 하나님을 의지하는 신앙심이 있다 하여도 진노의 날에 남은 자가 될 수도 있고 되지 못할 수도 있다는 것을 알아야 한다. 하나님을 의지하는 생활의 차이점이 무엇이냐 하는 것을 본문의 말씀을 통하여 다음과 같이 알 수 있는 것이다.

 

 

    1. 하나님을 의지하여도 화를 받을 일 (3:11∼12)

 

하나님을 의지하여도 진노의 날에 화를 받을 자는 소위 제사장이라고 하면서 삯을 위하여 교훈하며 선지자라 하면서 돈을 위하여 점을 치는 생활을 하면서 그것을 양심에 거리끼게 생각도 하지 않고 오히려 여호와를 의지하며 이르기를 "여호와께서는 우리 중에 계시지 아니하냐, 재앙이 우리에게 임하지 아니하리라" 하는 신념을 가진 자이다. 이들의 신앙 상태는 어떠한 것이냐 하는 것을 다음과 같이 말할 수 있다.

 

첫째 : 성직을 직업화시키는 일이다. 이러한 자들은 성직을 위하여 희생한다는 것보다도 성직을 이용하여 자기 생활의 무대를 삼고 있는 것이다. 이러한 신앙을 가진 자는 사람에게 삯을 받는 것을 목적으로 하고 하나님께서 주시는 상급을 목적하지 않는 자들이다. 그러므로 마 6:1이하를 보면 주님께서 말씀하시기를 "너희는 사람에게 보이려고 선을 행치 않도록 주의하라"고 하신 것이다.  

 

하나님의 종이 사람에게 보이려고 할 때에 벌써 하나님과는 아무런 관계가 없이 되므로 이러한 자의 기도나 예배는 하나님께서 도저히 받을 수 없고 사단의 회가 된다. 그러므로 하나님을 위한 예배가 되지 못하고 삯군을 위하여 한 직업화되는 단체가 될 때에 거기에 있는 양 떼들은 오히려 이용을 당하는 일 밖에는 되는 것이 없다. 하나님의 말씀이라는 것은 하나님의 역사가 나리지 않는다면 그 교훈은 오히려 말씀을 이용하는 일 밖에 되지 않으므로 이러한 자들이 가르치는 교훈은 하나님의 아무런 응답이 없게 되니 그 교회는 진노의 날에 황폐화되고 마는 것이다.  

 

교회라는 것은 하나님을 위한 제단이 될 수도 있고  삯군을 위한 한 단체가 될 수도 있는 것이다. 삯군을 위한 단체라는 것은 거기에 따라가는 무리들이 하나님을 경외하는 것보다도 사람을 경외하여 두려워하고 하나님을 섬기는 것보다도 인물을 섬기고 진리를 위하여 싸운다는 것보다도 말씀을 한 학과에 불과한 것으로 말씀의 아무런 역사를 체험치 못하고 정통이라는 관념에서 그 신앙이 의식화되고 한 고질화된 형편에서 그것을 신앙 정로로 아는 데까지 들어가게 되었다. 이런 단체는 하나님께로부터 오는 역사를 중심하는 것보다도 교권물권인권을 가지고 움직이고 있다.

 

 

둘째 : 이러한 자들은 양심이 마비되어 하나님을 경외하는 것보다도 이것을 영적 문제보다 육적 생활의 한 방편으로 이모저모로 유익을 보는 것을 중심한 것이다. 과거의 발람이가 하나님을 찾았지만 진리를 위하여 싸우는 것보다도 자기의 명예와 안락을 따라가는 교훈을 하고 있었다. 하나님을 공경하는 사람은 하나님의 종을 대적할 수가 없을 것이로되 이런 무리들은 하나님의 종을 대적하면서도 이것을 오히려 자기의 자랑거리로 삼는 것이다. 이러한 사람들은 참된 하나님의 종을 받드는 것보다도 그 종의 역사를 시기하여 막는 일을 하면서도 하나님을 의지하고 구원을 바라보는 무리들이다. 그러나 이러한 무리들은 반드시 수치를 당하게 될 것이다.

 

 

    2. 하나님을 의지하고 승리할 일 (7:7∼13)

 

하나님을 바라보고 승리할 사람은 조금이라도 사람을 의지하지 않고 하나님만 의지하는 생활에서 여러 가지 시련을 겪고 나가는 자이다. 다시 말하자면 여러 가지 난관을 당해도 하나님의 완전 역사를 의지하고 싸워 나가는 것인데 다음과 같이 하나님을 바라보는 일이다.

 

  첫째 : 엎드려져도 하나님을 바라보고 일어나는 일이요,

  둘째 : 흑암이 온 땅을 덮어도 하나님을 바라보고 빛을 찾는 일이요,

  셋째 : 범죄가 있다 하여도 낙심하지 않고 하나님의 사랑을 믿고 용기있게 싸워 나가는 일이다.

 

이러한 자는 대적을 진흙같이 밟고 나가는 용사가 되어 새로운 시대를 이루는 역사가 있게 되므로 많은 대중을 구원하는 일이 있게 된다. 이러한 용사의 영계를 말하자면 다음과 같다.

 

넘어졌다는 것은 용기있게 마귀와 싸우는 생활에서 돌진의 걸음을 걸어 가다가 넘어졌다는 것이다. 예를 든다면 전쟁이 일어났을 적에 어떤 군대는 자기가 위험하다고 도망을 가서 숨은 자도 있고, 쓰러지는 한이 있더라도 싸워 나갈 때에 부상을 당한 자도 있을 것이다. 이때에 용사는 부상을 당했다 하여도 용기있게 싸운 자일 것이다. 이와 같이 삯을 받아먹고 평안히 지내는 자보다 목숨을 아끼지 않고 싸워 나가는 사람이라면 강한 원수에게 쓰러지는 일이 있다 하여도 하나님께서는 그 사람을 들어서 쓰는 것이다.  

 

흑암을 뚫고 나가는 종으로서 흑암의 세력이 그 종을 덮고 나온다 하여도 그 자체가 흑암에 빠진 것이 아니므로 하나님께서는 그 종에게 흑암을 물리칠 수 있는 빛의 역사를 주시는 것이요, 사람이 볼 때에 실수하는 범죄가 있다 하여도 중심과 사상이 바른 사람이라면 하나님께서 그 종을 버리지 않고 더 강하게 들어 쓰므로 대적을 짓밟고 나가는 완전 승리를 이루게 하신다. 이렇게 되는 것은 하나님께서는 완전한 사람을 들어 쓰는 것이 아니고 완전케 하시는 당신을 바라보는 자를 들어 쓰되 조금이라도 자기의 몸과 생명을 아끼지 않는 자라면 중심을 보시고 들어쓰시기 때문이다. 과거에 아무리 베드로가 원수들 앞에서 예수를 모른다고 부인하는 일이 있었지만 하나님께서는 그 나라의 모든 성직자보다도 더 강하게 들어 쓴 것이다.

 

 

    결    론

 

어떤 종이 하나님을 의지한다 하여도 자기의 안락을 위한 마음이 조금이라도 있다면 아무런 역사가 없을 것이다. 그러나 자기 생명을 아끼지 않고 싸워 나가기 위한 자라면 하나님께서 그 사람을 들어서 새 시대를 이룬다는 것을 알아야 할 것이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아름다운 소식 (다운로드용. hwp파일) 운영자 2004.08.17 2120
공지 창간사 운영자 2004.02.28 2257
241 (71.09) 할 수 없는 그 것을 하나님은 하신다 (롬 8:3∼11) 운영자 2011.10.01 1513
240 (71.09) 주의 날을 사모하는 성도의 기도 (빌 1:9∼12) 운영자 2011.08.02 1435
239 (71.09) 아브라함과 사라를 생각하여 보라 (사 51:1∼3) 운영자 2011.07.19 1387
238 (71.09) 하나님의 사랑과 성결 (요일 3:1∼9) 운영자 2011.07.08 1397
237 (71.09) 지혜로운 일과 어리석은 일 (마 25:1∼13) 운영자 2011.07.08 1482
236 (71.09) 기도와 전도의 열매 (골 4:2∼6) 운영자 2011.06.29 1686
» (71.09) 하나님을 의지하는 생활의 차이점 (미 3:11∼12, 7:7∼13) 운영자 2011.06.27 1444
234 (71.09) 재앙 중에 여호와를 앙망하자 (미 7:1∼12) 운영자 2011.06.24 1343
233 (71.09) 결코 정죄함이 없는 역사 (롬 8:1∼2, 34∼35) 운영자 2011.06.23 1375
232 (71.09) 진리와 인도 (시 42:9∼43:5) 운영자 2011.06.20 1402
231 (71.09) 하나님의 권고와 제사 문제 (사 66:1∼4) 운영자 2011.06.16 1345
230 (71.09) 충성된 증인 예수 (요 18:33∼38) 운영자 2011.06.15 1329
229 (71.09) 하나님의 선택과 영광 (사 48:9∼11) 운영자 2011.06.14 1337
228 (71.09) 증거를 마칠 때에 일어날 전쟁 (계 11:6∼7) 운영자 2011.06.14 1333
227 (71.08) 복음에서 교제하는 인격 (빌 1:3∼11) 운영자 2011.06.13 1344
226 (71.08) 말로 성령을 거역하는 죄 (마 12:22∼37) 운영자 2011.06.09 1324
225 (71.08) 야곱의 도를 가르치는 역사 (미 4:1∼3) 운영자 2011.06.08 1283
224 (71.08) 속히 될 일을 보여준 천사의 지시 (계 1:1∼3) 운영자 2011.05.31 135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