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스룹바벨선교회

extra_vars1  
extra_vars3  

 

제5과  저주를 받지 않는 촛대교회

- 슥 5:1∼11,  요절:9상반절 -


  
  서    론

하나님께서 이 땅을 저주의 두루마리로 망하게 할 때에 남을 교회는 촛대교회란 것을 보여준 것이다. 이날까지 교회는 죽은 영을 살려주는 것이 목적이었지만 촛대교회가 나올 때는 저주의 두루마리가 온 땅을 덮을 때에 그 저주를 받지 않고 남은 자가 되어서 새 시대 가는 것을 목적한 것이니 이제 저주의 날은 어떠한 것이며 어떠한 교회가 남느냐에 대하여 공부하기로 한다.



  
1대지 : 저주의 두루마리가 들어가는 집 (1∼4)

하나님께서 저주의 두루마리를 내 보낼 때는 진노의 날이란 것이다. 이날까지는 어느 사람의 집이나 다 같이 양식을 주고 자녀를 주고 평화롭게 살 수도 있게 했지만 저주의 두루마리가 어떠한 집에 들어간다는 것을 가르쳤다.

첫째 : 도둑의 집에 들어간다.

이 도둑이라는 것은 다음과 같이 볼 수 있다. 우리 하나님의 종은 하나님만 영화롭게 한다는 것 외에는 전부가 다 도둑이 된다. 왜냐하면 종이란 사람은 주인의 것이니 오직 주인의 영광을 위하여 순종할 것 뿐이다. 그러므로 하나님을 공경하는 일은 하나님의 사랑의 법을 순종하는 것을 말한다. 하나님께서 모든 말씀을 주신 것은 사람에게 복을 주기 위한 목적인데 그 말씀을 순종치 않을 적에 자동적으로 저주를 받게 된다.

그러므로 주님께서 예루살렘 성전에 들어가 모든 무리를 몰아낼 때에 "너희는 강도의 굴을 짓지 말라"고 했던 것이다. 이들은 전부가 다 자기의 직업적인 영리를 위하여 하는 것 뿐이요, 하나님을 영화롭게 하겠다는 마음이 없고 자기의 사는 생활을 목적 둔 것이므로 그들을 책망했던 것이다.

아무리 주의 종이라도 자기의 명예나 사리나 안락을 따른다면 이것은 하나님의 집에 도둑이 될 것이다. 하나님의 종이 하나님의 성금으로 생활하는 것이 도둑이 아니요, 그 마음에 양떼를 살린다는 희생적인 순교 정신을 가지지 않고 한 직업에 불과한 일을 한다면 이 사람을 도둑이라고 취급하는 것이다.

우리는 하나님의 말씀에 순종하는 것이 없다면 아무리 그 사람이 그 말씀을 가르친다 하여도 이 사람은 열심을 이용하는 도둑이 될 수도 있다. 그러므로 재앙의 날에는 순교적인 생활에서 양떼를 위한 목적이 아니고는 다 저주를 받게 될 것이고 아무리 교회라 하여도 하나님의 말씀에 절대 순종하는 교회가 아니라면 다 저주를 받게 될 것이다.

둘째 : 망령되이 맹세하는 자의 집에 들어간다.

망령된 맹세라는 것은 다음과 같이 볼 수 있다.

① 우리 사람은 맹세할만한 자격이 없다. 하나님께서 이미 할 수 없는 인간에게 해 주겠다는 맹세를 세우셨으니 그 맹세를 믿고 순종한다고 하는 맹세밖에는 할 수 없다. 그런데 하나님의 말씀에 탈선이 된 일에 맹세를 세운다는 것은 망령된 일이라고 본다. 다시 말하면 오늘에 공산 기독교 연맹 같은 것은 다 망령된 맹세라고 본다. 공산 사상은 그리스도를 대적하는 사상인데 공산주의 정치가 세계를 통일하는 일에 같이 일하겠다는 연맹이라는 것은 주님 앞에 망령된 일이라고 보게 된다. 또는 그러한 무리들과 같이 협상주의 노선으로 흐른다는 것도 망령된 맹세라고 보게 된다.

② 하나님께 세운 맹세를 지키지 않고 변경시키는 일이다. 적어도 하나님 앞에 맹세를 하고 지키지 않는다는 것은 하나님을 만홀히 아는 행동이 된다. 하나님께서 사람에게 맹세를 세우고는 그대로 행치 않는다면 하나님은 참된 신이라 할 수 없을 것이다. 하물며 참되신 하나님 앞에 한번 작정하고 그대로 실천하지 않는다는 것은 망령된 행동이니 언제나 하나님 앞에 맹세를 세운 일은 지켜야만 저주에 해당되지 않는 남은 자가 될 것이다.



  
2대지 : 촛대교회의 승리 (5∼11)

오늘에 각 교파가 자기의 교세를 확장시키며 교권으로서 세력을 잡고 있지만 이것으로서 승부를 이루는 것이 아니고 저주를 받느냐 받지 않느냐에 따라서 승부를 이루게 된다.

첫째 : 저주받은 교회의 형편을 에바 속에 들어간 여자로 보여주었다.

에바 속에 들어간 여자와 같은 교회는 악이라는 둥근 납으로 에바 아구리를 덮어서 그 여자는 캄캄하고 답답한 형편에 들어간 것을 말했으니 성신이 떠나고 저주의 두루마리가 들어간 교회는 캄캄한 흑암이 오고 아무런 은혜가 없이 답답한 형편에 떨어진다. 공기가 없고 빛이 없는 가운데서 생명을 보존할 수 없는 것 같이 저주받은 교회에서 그 영들이 살 수가 없다는 것이다.

그러므로 이 여자는 영원히 저주를 받는다는 뜻으로 시날 땅으로 간다는 것이다. 시날 땅은 바벨탑을 쌓다가 저주받은 땅을 가르친 것이다.

둘째 : 축복 받은 교회 형편은 여인이 학의 날개 같은 것이 있는데 그 날개에 바람이 있더라고 했으니 이것은 가장 명랑하고도 용기있는 상태를 말했다.

축복 받은 촛대교회는 언제나 씩씩한 새로운 힘이 나리고 모든 진리가 밝아지기를 공중에서 싸우는 자가 사방을 보듯이 그 교회 영계는 극도로 밝아져서 완전 승리에 들어가는 형편을 보여준 것이다.  

이제 앞으로 극도로 타락하는 교회도 있고, 영계가 발전하는 교회가 있다는 것을 보여준 것이다. 이렇게 되는 것은 심판기에 하나님께서 버릴 자는 버리고 취할 자는 취하기 때문이다.



  
결    론

가장 복된 자가 촛대교회에 있고, 가장 가련하고도 불행스러운 자가 속화된 교회에 있다는 것을 알아야 한다. 그러므로 앞으로는 촛대교회가 아니고는 저주의 두루마리를 피할 수 없고 재앙의 날에 남은 자가 되려면 촛대교회를 통하여야만 된다는 것을 묵시로 보여준 것이다.


슥 5:1 "내가 다시 눈을 든즉 날아가는 두루마리가 보이더라 2 그가 내게 묻되 네가 무엇을 보느냐 하기로 내가 대답하되 날아가는 두루마리를 보나이다 그 장이 이십 규빗이요 광이 십 규빗이니라 3 그가 내게 이르되 이는 온 지면에 두루 행하는 저주라 무릇 도적질하는 자는 그 이편 글대로 끊쳐지고 무릇 맹세하는 자는 그 저편 글대로 끊쳐지리라 4 만군의 여호와께서 가라사대 내가 이것을 발하였나니 도적의 집에도 들어가며 내 이름을 가리켜 망령되이 맹세하는 자의 집에도 들어가서 그 집에 머무르며 그 집을 그 나무와 그 돌을 아울러 사르리라 하셨느니라 5 내게 말하던 천사가 나아와서 내게 이르되 너는 눈을 들어 나오는 이것이 무엇인가 보라 하기로 6 내가 묻되 이것이 무엇이니이까 그가 가로되 나오는 이것이 에바니라 또 가로되 온 땅에서 그들의 모양이 이러하니라 7 이 에바 가운데에는 한 여인이 앉았느니라 하는 동시에 둥근 납 한 조각이 들리더라 8 그가 가로되 이는 악이라 하고 그 여인을 에바 속으로 던져 넣고 납 조각을 에바 아구리 위에 던져 덮더라 9 내가 또 눈을 들어 본즉 두 여인이 나왔는데 학의 날개 같은 날개가 있고 그 날개에 바람이 있더라 그들이 그 에바를 천지 사이에 들었기로 10 내가 내게 말하는 천사에게 묻되 그들이 에바를 어디로 옮겨 가나이까 하매 11 내게 이르되 그들이 시날 땅으로 가서 그를 위하여 집을 지으려함이니라 준공되면 그가 제 처소에 머물게 되리라 하더라"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공지 1975년도의 승리 2007.02.23 10691 1038
공지 기도 생활에 있어야 될 원칙 2006.12.07 6553 1093
공지 70년 회복 : 스가랴 1장의 성취 2004.12.02 7323 1240
공지 7교회, 7인, 7나팔, 7대접 2005.02.14 7581 1219
470 하나님 말씀을 받은 자는 신이다 (요 10:34∼39) 2011.04.01 4472 668
469 피와 불과 연기 기둥에 대하여 (욜2:30) 2004.09.13 6530 1403
468 푸른 나무 같은 인격 (시 1:1∼6) 2011.05.31 4659 704
467 평화공존과 북핵문제 2004.09.30 5435 1019
466 평화공존 = 깨진독에 썩은 새끼줄 묶기 2004.06.28 5453 1017
465 평강하다, 평강하다 하나 평강이 없도다! 2004.07.23 5961 1064
464 패역 2004.06.28 2132 315
463 판결의 신(사 11:3~4) 2007.01.09 7195 1152
462 토마스 목사 2006.07.08 6619 1165
461 칠십년 회복 (70년 회복) 2004.06.28 2267 328
460 충성된 증인 예수 (요 18:33∼38) 2011.06.15 4853 767
459 충성되고 지혜 있는 종의 복 (마 24:42∼47) 2011.04.15 4914 775
458 축복의 축 유다에겐 악의 축의 괴롭힘이 있다 2004.02.26 5932 1149
457 최대광 목사님 간증 (61세 때) 2012.05.02 7679 973
456 최대광 목사님 간증 2004.11.15 5926 1086
455 최권능(최봉석) 목사 일대기 2007.03.28 10005 1642
454 촛대교회의 역사는 시련 통과부터 2009.06.03 4888 820
» 촛대교회의 역사(제5과 : 저주를 받지 않는 촛대교회 / 슥 5:1~11) 2006.05.07 5038 986
452 촛대교회의 역사(제4과 : 감람나무 두 가지의 역사 / 슥 4:11~14) 2006.05.05 5144 872
451 촛대교회의 역사(제3과 : 촛대교회의 권위 / 슥 4:1~9) 2006.05.02 5019 69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