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스룹바벨선교회

문서설교 천국과 천년왕국 구분

운영자 2005.03.07 21:29 조회 수 : 6172 추천:1122

extra_vars1  
extra_vars3  

 

예수 믿고 죽어 천국 갈 소망은 계시록과 예언의 말씀이 열리기 전까지는 기독교 신앙계의 최종 목적으로 간주되었다. 그러나 이제 인봉된 말씀이 열렸으므로 (예수 보혈을 영접하여 중생하는 역사는 물론 계속되어야 하거니와) 다시 회복되고야 말  에덴동산 낙토에 들어갈 소망이 더욱 우선시되는 신앙의 목적이 되어야 한다. "땅을 차지하라"는 이 한 가지가 모든 선지자들이 공통으로 받은 묵시의 요지인 것이다. 사도적 사명자로서는 (천국열쇠만 가졌기에) 같은 성경을 보아도 종말론이 보이지 아니하고 구속의 도리만 보이는 것이다. 그러나 구속 얻은 종들 중에 기독교의 끝을 바로 맺는 사명에로 불리움 받은 말세 종들에게는 육체에 죽음이 사라진 세계 곧 에덴회복의 도리가 담긴 예언서가 보이며 그 말씀이 꿀같이 달게 되어 있다.

 

오해하지 말 것은 "살아서 새 시대에 들어가자"는 메시지는 결코 천국복음과 대치되는 이단적 가르침이 아니라는 것! 천국은 백보좌 심판 이후에 펼쳐지는 세계로서, 아담이래로 죽었던 모든 자 중 택함 받은 자가 생명의 부활로 들어가는 곳이고, 새 시대(천년왕국)는 아마겟돈 심판과 백보좌 심판 사이에 존재하는 천년간의 지상 안식세계라는 점을 기독교계는 명확히 구분할 것을 권고하는 바이다. 천년왕국에 대해 자신이 없으므로 은근슬쩍 넘어가는 자칭 정통파들이 기독교 안에 많은데, 오히려 이런 애매모호함이 이단에 가까운 것이다. 시작은 그럴 듯해도 끝이 다른게 이단 아닌가? 마지막 열매를 잘못 맺으면 그간 잘했던 것이 무효로 돌아간다는 것은 기독교의 기본원리이다(겔 3:20, 18:26, 33:12~13. 마 19:30). 이런 자들의 훗날 대사가 마 7:22, 25:11, 24~25절에 잘 나타나 있다. 비참하고 슬픈 일이 아닐 수 없다.

 

예수님께서는 먼저 구속의 피를 흘려 주심으로 믿는 자가 '천년왕국' 끝에 펼쳐질 '천국'에 들어갈 수 있는 길을 완성하셨고(4복음서와 편지서), 그 후 당신의 피값으로 성부 오른손의 책을 넘겨받아 사도 요한에게 계시하셨다(계시록과 예언서). 주의할 것은 뒤에 주신 이 책을 꿀같이 먹거나 들어야 '천국'에 앞서 펼쳐지는 '천년왕국'에 들어갈 수 있다는 점이다. 종말을 당한 기독교가 순서적으로 바로 알 것은 피로 산 예언서를 청종하므로 들어가는 '천년안식'이 먼저이고, 예수님의 보혈을 믿는 믿음으로 들어가는 '천국'이 '천년왕국' 이후라는 점이다. 우리 기독교 성도들이 망가진 6천년간의 죄악세계와 신령한 제8천년기인 '천국' 사이에 제7천년기에 해당하는 회복된 지상낙원 '천년왕국'(Millennium)이  존재한다는 점만 명심한다면 종말론에 관한 모든 혼선을 물리칠 수 있다. 6일간 땀흘려 고생하고 제7일날은 안식하라는 율법이 거대한 천년의 틀로 확대되어 제7천년기에는 먹고 웃고 안식하며 할렐루야를 돌려야 함은 당연한 일 아닌가? 벧후 3:8 "사랑하는 자들아 주께는 하루가 천 년 같고 천 년이 하루 같은 이 한 가지를 잊지 말라" / 시 90:4 "주의 목전에는 천 년이 지나간 어제 같으며 밤의 한 경점(更點) 같을 뿐임이니이다"

 

아름다운 피조세계의 '만수(滿數) 6'이 망가진 원리

제7일 안식일이 등장한 배경

제8일 할례의 참뜻

 

요약컨대, 새 언약 청종은 '천국행' 티켓을 확보함이요, 새 일 청종은 '천년왕국행' 티켓을 확보함이다. 혼인예식을 마쳤다면 신혼여행을 다녀와 달콤한 신혼살림을 이루어야 할 것이 아닌가? 다시 예언하여 증거 마치고 공중에서 예수님 만나 혼인잔치를 벌였다면, 짐승이 통치하는 '후 3년 반' 동안 하늘 보좌로 신혼여행을 떠나 처음 보는 하늘 세계 실컷 구경하고 신혼살림 계획 잘 세우고 돌아와 전 주인(마귀)이 쓰던 집 깨끗이 뜯어내고(아마겟돈) 천년간 깨소금 쏟아내며 신혼살림을 살아야 하는 것이다. 신랑은 이렇게 하고 나서 본살림(천국)을 차려 영원토록, 영~원토록 함께 살자 하시는데, 신부될 자라는 것이 미련하고 둔하여서 처음 가진 등불과 기름으로 본살림 차릴 생각만 하고 앉아 있으니 이 일을 어찌 해야 하나...? 오직 여분의 기름(신혼집에 불 밝혀 줄 기름)을 준비한 지혜로운 처녀들만이 혼인예식에 참여하여 신랑의 귀여움과 사랑을 독차지할 것이다. 신랑 뜻을 무시하고 본살림 집으로 마구 쳐들어가려고만 하던 미련한 처녀들은 신혼살림 천년이 끝날 때까지 "이 무익한 종을 바깥 어두운 데로 내어 쫓으라 거기서 슬피 울며 이를 갊이 있으리라"(마 25:30) 하신 말씀대로 '옥'으로 쫓겨날 것이다. 하지만 신랑은 본살림(천국)을 차리시는 그날에 그들에게도 '당신의 피'가 발리운 것을 기억하시어 다시금 거두어 주실 것이다(부끄러운 구원).

 

회사 일로 잠시 외국에 다녀오겠다면서 다음달 8일날 귀국하겠다고 말하고 떠난 남편(예수)이 비서(요한)를 통하여 7일날 귀국할 뜻을 전했다면, 7일날 잡힌 모든 약속을 취소하고 남편을 맞으러 나아가야 제대로 된 아내이다. 비서가 긴급히 전한 계시록을 전에도 자주 보내주던 사랑 쪽지이겠거니 하면서 "내가 남편 사랑하고 남편이 나 사랑하는 거 이미 다 아는 사실인데 뭐..." 이렇게 말하면(계시록 몰라도 구원에 지장 없다는 교만), 결국 미련한 다섯 처녀의 무리가 되는 것이다. 오늘날 이웃집 공서방(공산당)과 춤바람이 나서 8일이고, 7일이고 세월 가는 줄 모르고 미쳐 있는 성도가 꼭 절반이다(W.C.C. 에큐메니칼 세력). 천국 티켓은 천국 갈 보증의 인(印)이니 귀하고 귀하다. 그러나 지금은 확보된 것(영혼구원) 가지고 자랑할 때가 아니다. 잘 생기고 기운 세 보이는 이웃 집 남자에게 눈 돌릴 때는 더더욱 아니다(협상운동). 지금은 오직! 천년왕국 티켓을 얻어내기 위해 사 25:6~8절을 소망하며 사 55:1~2절같이 노력해야 할 때이다. 아멘!

 

사 25:6 "만군의 여호와께서 이 산에서 만민을 위하여 기름진 것과 오래 저장하였던 포도주로 연회를 베푸시리니 곧 골수가 가득한 기름진 것과 오래 저장하였던 맑은 포도주로 하실 것이며 7 또 이 산에서 모든 민족의 그 가리워진 면박과 열방의 그 덮인 휘장을 제하시며 8 사망을 영원히 멸하실 것이라 주 여호와께서 모든 얼굴에서 눈물을 씻기시며 그 백성의 수치를 온 천하에서 제하시리라 여호와께서 이같이 말씀하셨느니라"

 

사 55:1 "너희 목마른 자들아 물로 나아오라 돈 없는 자도 오라 너희는 와서 사 먹되 돈 없이 값 없이 와서 포도주와 젖을 사라 2 너희가 어찌하여 양식 아닌 것을 위하여 은을 달아 주며 배부르게 못할 것을 위하여 수고하느냐 나를 청종하라 그리하면 너희가 좋은 것을 먹을 것이며 너희 마음이 기름진 것으로 즐거움을 얻으리라"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공지 1975년도의 승리 2007.02.23 10662 1038
공지 기도 생활에 있어야 될 원칙 2006.12.07 6508 1093
공지 70년 회복 : 스가랴 1장의 성취 2004.12.02 7271 1240
공지 7교회, 7인, 7나팔, 7대접 2005.02.14 7539 1219
450 촛대교회의 역사(제2과 : 택한 종의 축복 / 슥 3:6∼10) 2006.04.29 4873 894
449 촛대교회의 역사(제1과 : 시련을 통과함 / 슥 3:1~5) 2006.04.28 4871 937
448 촛대 교회의 수고와 양육 (계 12:2∼6, 13∼17) 2011.04.04 4463 719
447 초림주 역사와 재림주 역사의 차이 2006.09.05 5381 973
446 첫째 화 (5개월 환란) 2005.05.06 2180 368
445 철장권세 말씀모음 2007.06.07 7228 963
444 철장권세 2004.06.28 2167 353
443 철과 진흙 2004.06.28 2198 347
442 천년왕국이 그렇게 두려운가? 2005.03.07 6410 1187
441 천년왕국을 간단히 말하자면... 2004.09.09 5903 1134
440 천년왕국과 천년옥! 2004.12.28 5951 1114
439 천년왕국 2004.06.28 2597 341
438 천년안식에 대하여 올바로 알자! 2004.09.08 6227 1300
437 천국복음 & 계시록 2004.03.04 5911 1177
» 천국과 천년왕국 구분 2005.03.07 6172 1122
435 천국과 천년왕국 2006.06.10 2638 322
434 천국(무궁세계)과 천년왕국(새시대)의 차이 2005.04.07 5199 984
433 천국 2005.04.07 2543 403
432 참선지 = 조롱거리, 노랫거리, 속담거리 2004.02.12 6025 1160
431 참된 지식을 따르는 생활 (빌 3:5∼16) 2011.04.15 4957 78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