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스룹바벨선교회

중동문제 이란 "미국과 관계 개선 못해"

운영자 2004.01.04 04:44 조회 수 : 2450 추천:456

extra_vars1  
extra_vars3  
이란 "미국과 관계 개선 못해"


미국 정부는 지난달 30일 이란 지진 피해자에 대한 구조·구호활동을 계기로 이란과 기꺼이 대화 창구를 열 의향이 있음을 밝혔으나 이란 정부는 ‘깊고 만성적인 정치적 문제들’이 해결되지 않는 한 양국간 관계는 개선되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애덤 어럴리(Ereli) 미국 국무부 대변인은 이란 정부가 남부 밤(Bam)시의 대지진 참사현장에 미국이 구호요원을 파견하는 것을 수용한 것과 관련, “우리는 이란에 지원을 제의했고 이란이 이 제의를 받았으니 이는 긍정적 발전”이라며 “우리는 항상 적절한 시점에서 이란과 대화할 가능성을 열어 놨었다”고 강조했다.

로이터통신은 이와 관련, 이란 지진 구호를 계기로 미국 행정부 내에서 이란과의 ‘지진 외교(earthquake diplomacy)’가 활발히 논의되고 있다고 보도했다. 콜린 파월(Powell) 미국 국무장관은 이날 발간된 워싱턴 포스트와의 회견에서 이란 정부의 국제원자력기구(IAEA) 핵사찰 수용 결정 등을 테헤란으로부터의 ‘고무적인 조짐들’로 평가하고, “현재 진행 중인 모든 것을 고려할 때 이란 내에서 양국간 현안들을 다루려는 새로운 태도가 있음이 감지된다”고 말했다.

그러나 이란의 모하마드 하타미(Khatami) 대통령은 이날 지진 발생 지역인 밤이 있는 케르만주의 케르만시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미국의 인도적 지원을 환영하나 인도주의적 사안들이 양국간의 깊고 만성적인 문제들과 서로 연결돼서는 안될 것”이라고 강조했다고 AP통신이 전했다. 하타미 대통령은 ‘미국 행정부의 말과 행동에서 모두 변화가 있을 때에야 새로운 양국관계가 발전할 것”이라고 말했다.

미국·이란 관계는 1979년 이란 내 이슬람혁명 이후 테헤란 주재 미국대사관이 점거돼 52명의 미국인이 444일간 억류됐다가 풀려난 이래 외교관계가 계속 단절된 상태다. 이후 이슬람 혁명을 주도한 종교 지도자 아야톨라 호메이니(Khomeini)는 미국을 “대(大)사탄”이라고 불렀고, 조지 W 부시 미국 대통령은 작년 1월 연두교서에서 이란을 이라크·북한과 함께 ‘악의 축’으로 지목했다.

(이철민기자 chulmin@chosun.com )

입력 : 2003.12.31 17:42 02'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제3차 대전이 멀지 않았다 운영자 2007.02.14 4984
공지 동북아 전쟁은 피할 수 없는 종말의 화 운영자 2004.04.18 3757
공지 3차 대전은 두 곳을 비롯하여 터진다! (2001년 7월) 운영자 2004.06.24 4369
공지 중동문제 (구 홈페이지) 운영자 2004.06.24 3410
공지 이슬람교 - 중동문제의 근원 운영자 2004.06.24 3661
21 美 "이라크 '엽기살해' 응징할것" 운영자 2004.04.04 2705
20 이슬람 성지 충돌‥수십명 부상 운영자 2004.04.04 2662
19 모로코도 주목대상 운영자 2004.03.31 2576
18 폭력사태가 난무하는 이라크의 현재 운영자 2004.03.27 2646
17 스페인 1000萬 인파 '테러 규탄' 운영자 2004.03.16 2501
16 블레어 "이라크에 테러리스트들 유입 중" 운영자 2004.03.05 2776
15 "이라크 잇단 테러는 수니파의 내전음모" 운영자 2004.03.05 5074
14 카다피, 미에 아프리카 식민 지배정신 포기 촉구 운영자 2004.02.29 2826
13 美-EU, 중동권에 ‘민주주의 벨트’구상 운영자 2004.02.07 2853
12 리비아 대량살상무기폐기 결정,‘부시 독트린’의 산물 운영자 2004.01.21 2871
11 美 합참의장 "빈라덴 체포는 시간문제" 운영자 2004.01.04 2823
10 카다피, 北 대량살상무기 포기 촉구 운영자 2004.01.04 2593
9 파키스탄, 이란에 핵기술 유출가능성 시인 운영자 2004.01.04 2667
8 급진이슬람조직 이야기 운영자 2004.01.04 2752
7 이집트·시리아, 중동서 WMD 제거 촉구 운영자 2004.01.04 2601
6 빈 라덴, 미국 본토 테러 경고 운영자 2004.01.04 2555
5 요르단강 서안서 이-팔 충돌.. 30여명 사상 운영자 2004.01.04 3083
4 이라크 연합군기지 자폭 테러…190여명 사상 운영자 2004.01.04 2734
» 이란 "미국과 관계 개선 못해" 운영자 2004.01.04 2450
2 중동과 극동은 미-소의 밥상 싸움터 운영자 2003.12.14 25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