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스룹바벨선교회

공산권과 중동 대다수 러시아 국민, EU가입 희망(2003.6.16)

운영자 2003.12.10 22:09 조회 수 : 969 추천:143

extra_vars1 http://headstone.pe.kr/05_Bible_History/EU/20030616_Russia_EU.htm 
extra_vars3  

대다수 러시아 국민, EU가입 희망


대다수 러시아인들은 러시아가 장래 유럽연합 즉 EU 회원국으로 가입하기를 바라는 것으로 오늘 공개된 한 여론조사에서 나타났습니다. 인테르팍스 통신은 이번 여론조사 결과 응답자의 73%가 러시아의 EU 가입을 희망했으며 반대는 10%에 그친것으로 파악됐다고 보도했습니다. 여론 조사에서는 특히 러시아인의 55%가 대다수 유럽정상들이 러시아에 우호적인 견해를 갖고 있는 것으로 보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또 응답자의 31%는 미국보다 EU와의 관계구축이 더 우선시 돼야한다는 의견을 보였습니다.


######## KBS 2003-06-15-19:28 이영섭 기자


모든 성경대로 되어가고 있다. 무신론 유물사관의 정신으로 교회를 짓밟고 나온 러시아(소련)가 다니엘 7장의 '넷째 짐승'인 것은 확실하다(단 7:7). 그런데 마지막 때가 되면, 이 넷째 나라에서 10나라가 일어난다고 하였고(10뿔), 여기서 또다른 '작은 뿔'이 나와 세 뿔을 뽑고 내려오면 그때 지구는 극동전쟁을 비롯한 중동전쟁의 양동 전쟁 양상으로 돌입하게 된다고 성경은 증거한다. 극동 전쟁은 여호와의 영광을 드러내기 위함이고(욜 2:20. 사 37:36. 사 8:6~8), 중동전쟁은 '짐승'이 권세를 쥐고 '42달 동안' 세계를 지배하기 위한 전쟁이다. 한 마디로 극동전쟁은 알곡을 모으는 시발점이 되는 것이요(초막절>>촛대교회 완성), 중동전쟁은 쭉정이를 모아 짐승에게 경배케 하고 결국은 심판받게 하는 시발점이 되는 것이다.

EU는 러시아를 배제한 채 생각할 수 없다. 정치-경제-군사-지리적으로 러시아와는 떼에 놓고 생각할 수 없는 위치에 있기 때문이다. 현재 러시아가 EU 가입국은 아니지만, 불원장래에  어떤 식으로건 EU의 조직과 형태는 변화할 것이다. 즉 러시아를 중심으로 하는 10나라가 생겨나는데 EU가 재료가 된다는 이야기이다. 물론 EU는 러시아나 미국에 필적할 만한 여전한 세력으로 남아 있을 가능성도 있다(영국, 프랑스 등의 거부권 가진 나라가 존재하며, 독일 및 이탈리아등 세계 전쟁을 일으킨 경력의 나라들이 공존하기 때문이다).

만일 러시아를 배제한 채 유럽연합(EU)이 현 상태로 계속 견고해진다면 러시아를 중심으로 하는 10개의 협력적인 나라가 일어나는 일이 불가능하다. 이는 성경에 위배된다. 우리는 추후로 세계시사를 유심히 살피면서 러시아를 중심으로 10개의 우호적인 나라가 고개 쳐들기를 기다릴 것이다. 그때쯤 되면 살후 2장에 기록된 '멸망의 아들', '불법의 사람'도 그 모습이 드러날 것이고, 그 옆에서 더러운 창녀 짓을 할 '세계종교연합체제'의 수장 '거짓 선지자'도 윤곽을 드러낼 것이다. 이 때가 사명자들이 일어나 강한 미혹에 맞서 알곡들을 한 데 모을 때임을 알아야 한다.

세계는 취하여 있으므로 이러한 일들이 진행되어도 그것이 무얼 뜻하는지 모른 채 '짐승'과 '거짓 선지자'에게 박수를 보낼 것이다. 그러나 하나님은 1974년 학개 2장의 9.24 제단을 세워주시고, 바로 선 것과 뒤틀린 것을 분별할 수 있는 진리의 기준 '다림줄'(슥 4:10)과 큰 산 적그리스도의 세력을 쳐부술 권세의 '머릿돌'(슥 4:7)과 신실한 우는 자들(겔 9:4)을 일으킬 하나님의 주권인 '도장'(印)을 맡겨 주셨으니, 승리는 이미 알곡들에게 와 있는 것이다.

10개 나라가 어떻게 등장할 것인지 그 윤곽과 방향이 우리 눈에 관측될 정도가 되면 곧 '작은 뿔'이 고개를 쳐들 것이다. 그렇게 되면 곧바로 극동지역과 중동지역에 전쟁의 환난이 오게 될 것이다. 그리 되면, 세계를 살릴 말씀으로 무장된 영적유다 대한민국의 사명자 종들이 세계 앞에 가시화되며, 전 세계의 하나니의 종들이 욜2:20, 사37:36절 사건을 보고 일어나 '유다'에 연합되므로 극히 큰 군대가 되어 적그리스도와 싸우며 세계의 흰무리를 이끌어내어 예비처로 인도하게 되는 것이다. 짐승(최후의 적그리스도=작은뿔)이 또다른 짐승(계 13:11)과 더불어 이 세계를 '후 3년 반'동안 통치하면 예수님은 이들에 의해 '전 3년 반' 끝에 순교하였다가 3일 반 후에 '첫째 부활'을 얻은 144,000명을 이끄시고 지상에 강림하신다.

그러면 우리가 그토록 소망하던 천년왕국이 계시록 11:15절 말씀대로 세워지게 된다. 이 나라가 이루어질 때까지 종들은 해산수고를 다하여야 하며, 이 홈페이지의 존재 이유는 그것이다. 판에 명백히 새겨 누구든지 달려가면서도 읽을 수 있도록 종말에 관한 모든 묵시를 기록하는 것이다(합 2:2~3). 스룹바벨 선교회의 남녀 사명용사들과 전 세계의 감춰진 종들에게는 이 일을 이루기 전에 크나큰 시련 연단이 있겠지만, 큰 영광도 뒤따를 것이다.

방주를 예비하는 그 시간은 얼마나 고달프고 고독한 것인가? 그러나 속화된 사람들에게는 멸망인 '40일간의 그 폭우'가 고달프고 고독한 일꾼들을 물 위로 띄워주었다. 150일(5개월환난)간의 지구는 진노의 비에 뒤덮여 버렸지만, 멸시받고 해산 수고를 다하던 종들은 방주 속에서 '할렐루야 아멘'을 돌렸음을 기억할 때는 지금이 아닌가 !!!

인자가 다시 올 때는 "노아의 때"와 같다 하신 예수님의 말씀을 떠올리며 큰 소망에 잠기게 된다.

마 24:37 "노아의 때와 같이 인자의 임함도 그러하리라"

눅 17:26 "노아의 때에 된 것과 같이 인자의 때에도 그러하리라"

주님 우리 인간의 머리와 시야는 작아서, 10뿔 통합체가 러시아가 EU에 가입되므로 생겨날지, 깨어진 EU 쪼가리와 중국 등의 붉은 무리가 러시아에 합세하여 생겨날지를 알 수가 없나이다. 그러나 주님의 작정하신 바는 만세 전에 예비된 것이오니(사 41:4), 기록한 말씀대로 이루시옵소서. 예수님의 이름으로 기도하옵나이다. 아멘!



Copyright (c) 2002  마헬살랄하스바스 All rights reserved.
☎ 02-815-5126(교회)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미-러-나토 新대서양체제 출범 (궤휼이다!) 운영자 2004.04.01 1175
공지 공산권과 중동관계 관찰 운영자 2004.06.16 989
공지 수퍼 EU 탄생에 대한 기사모음 운영자 2004.05.01 1141
» 대다수 러시아 국민, EU가입 희망(2003.6.16) 운영자 2003.12.10 969
90 흔들리는 프랑스, 위기의 시라크 운영자 2005.06.01 968
89 후진타오ㆍ푸틴 "테러전 UN 주도로" 운영자 2005.09.22 923
88 한국 안보리 재진출, 국제무대서 입김 세진다 운영자 2012.10.19 489
87 프랑스도 "하마스와 중동평화 협상해야" 운영자 2006.02.17 997
86 프랑스, 이슬람이 카톨릭 다음 제2 종교 부상 운영자 2004.08.08 1060
85 프랑스, 유럽헌법 찬반 국민투표… 오늘 결과;‘EU 정치통합’ 분수령될듯 운영자 2005.06.01 874
84 프랑스 유럽헌법 반대여론 58%로 증가 운영자 2005.04.22 949
83 푸틴, 對시리아 미사일 판매계획 시인 운영자 2005.04.24 923
82 푸틴 "핵전력 강화" 군에 지시 운영자 2007.12.08 1192
81 푸틴 "이라크에 40억달러 투자 가능" 운영자 2004.06.16 792
80 중국과 파키스탄! 운영자 2004.08.15 1222
79 중국과 인도의 관계 운영자 2004.06.16 920
78 중국과 EU 간의 관계관찰은 향후 '10뿔의 윤곽'을 드러나게 할 것이다 운영자 2004.06.19 731
77 중국, EU나 러시아와의 관계를 볼 때 10뿔 중 하나가 될 것이 확실하다. 운영자 2004.07.22 1493
76 중국, "북한제재 반대" 운영자 2004.06.16 752
75 중·러 정상회담, 동반자 관계 재확인…사드 논의 수위는? (2016.09.05) 운영자 2016.09.05 300
74 이스라엘 공군기, 북한산 核물질 파괴(2007.9.15) 운영자 2009.10.26 840
73 이란, 中에 밀사보내 핵문제 지원 요청<산케이> 운영자 2005.03.11 926
72 유럽통합은 '피의 세기'를 끝내는 것이라 하지만 도리어 피를 부를 것이다. 운영자 2004.12.20 846
71 유럽, 터키의 EU가입 승인해야 (미래한국) 운영자 2004.12.27 76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