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스룹바벨선교회

미중관계 미국, 중국공포증 왜일까?

운영자 2005.05.03 18:46 조회 수 : 869 추천:154

extra_vars1 http://www.segye.com/Service5/ShellView.asp?SiteID=&OrgTreeID=1527&TreeID=1051&Pcode=0007&DataID=200505021604000144 
 

미국,중국공포증 왜?

'

크기' 중시하는 미국인, 인구·영토에 두려움 느껴

미국이 열강 중 유독 중국을 두려워하는 이유는 뭘까.

비즈니스위크 최신호(9일자)는 크기에 집착하고 열광하는 미국인들의 정서가 중국에 대한 두려움을 극대화한다고 보도했다. 섬세함과 감성을 중시하는 유럽이나 뭐든지 작은 것을 선호하는 일본과 달리, ‘슈퍼 사이즈’에 환호하는 미국 국민성이 중국에 대한 두려움을 낳는다는 분석이다.

일단 영토와 인구 면에서 중국은 미국을 압도한다. 중국 인구는 13억명으로 미국 인구의 4배나 된다. 중국은 세계 1위의 석탄 철강 시멘트 생산국이자 2위의 에너지 소비국이며 3위의 석유 수입국이다.

경제성장 규모도 엄청나다. 지난 15년간 중국의 대미 수출은 1600%나 급증했지만, 미국의 대중 수출은 고작 415% 늘어나는 데 그쳤다.

경제도시 규모만 따져 봐도 엄청난 차이가 난다. 15년 전만 해도 허허벌판이던 중국 상하이는 이제 국제적인 도시가 됐다. 특히 상하이 서부 푸둥지구만 하더라도 런던 신흥 금융지구인 카나리 워프의 8배에 달하고 미국 시카고보다 약간 작다.

미국이 자랑하는 세계 최대 할인점 월마트 역시 알고보면 실속이 없다. 미국은 ‘거인’ 월마트가 미국 GDP(국내총생산)의 2%를 담당하고 마이크로소프트보다 수입을 8배나 올리며, 종업원도 포드 GM GE IBM의 종업원을 합친 것보다 많은 140만명에 이른다는 데 자부심을 갖고 있다. 그러나 속을 들여다보면 월마트 협력업체 6000개 중 80%(5000개)가 중국에 공장을 두고 있고, 이 때문에 월마트는 지난해 중국에서 180억달러(약 18조원)어치를 수입했다. 중국은 이미 전 세계 복사기와 전자레인지, DVD플레이어, 신발, 장난감의 3분의 2를 만들어 내고 있다.

김희균 기자 belle@segye.com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한-미 관계 운영자 2004.06.24 1054
공지 북-미 관계 운영자 2004.06.24 911
공지 미-소 관계 운영자 2004.06.24 2540
39 미국은 언제 북한을 때릴 것인가 운영자 2004.01.21 648
38 동북아 긴장의 날은 머지 않은 것 같다 - 뉴스 하나 운영자 2004.01.21 738
37 미국, 대북 식량 6만t 추가지원 결정 운영자 2004.01.04 723
36 파월 "북한 위협에 보상 않는다" 운영자 2004.01.04 669
35 황장엽씨 "北체제보장 약속은 비민주적인 생각" 운영자 2003.12.14 632
34 美 "북한 미국 전체 공격 가능한 미사일 개발 증거 있다" 운영자 2003.12.13 611
33 북핵위기와 미국의 이해관계....Avery Goldstein 운영자 2003.12.12 595
32 미국의 `성조지`가 보도한 `한반도 전쟁 시나리오` 운영자 2003.12.12 683
31 부시 재선과 북핵문제 운영자 2003.12.04 545
30 美국무 "中, 남중국해 방공구역 설정말라" 경고 운영자 2013.12.18 369
29 미국의 대 중국 포위 전략 운영자 2006.06.17 946
28 미 강경파, 중국의 아시아 지도국가 부상에 경계 운영자 2005.09.24 851
27 미국, 중국 포위위해 군사력 증강 배치 운영자 2005.06.06 903
» 미국, 중국공포증 왜일까? 운영자 2005.05.03 869
25 데드라인--2007 운영자 2005.04.04 880
24 미국 정계, 중국역할에 잇단 불만 운영자 2005.02.01 850
23 2025년, 美-中 아시아서 군사적 충돌 할 가능성 높아 운영자 2005.01.18 865
22 동북아 질서의 양축 미·중 관계 점검 운영자 2004.07.22 923
21 北核-미국, 중국에 대만 카드 쓰다! 운영자 2004.04.22 7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