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스룹바벨선교회

북미관계 미국의 `성조지`가 보도한 `한반도 전쟁 시나리오`

운영자 2003.12.12 02:05 조회 수 : 682 추천:173

extra_vars1 http://www.futurepolitics.co.kr/ 
미국의 `성조지`가 보도한 `한반도 전쟁 시나리오`...김필재 연구원

북한군 시가행진 모습

-N. Korea attack on South would be lethal-

By Franklin Fisher, Stars and StripesPacific edition, Sunday, February 9, 2003

SEOUL — The Korean peninsula is a well-worn chessboard scarred by a half-century of war and tension. But this time, analysts warn, the end game could be new and deadly. “This is hair-trigger stuff,” said longtime Korea observer and expert Don Oberdorfer, author of “The Two Koreas.” “I don’t like it.” Oberdorfer said he’s troubled by recent messages released by the Korean Central News Agency, North Korea’s propaganda outlet. Some were attributed to foreign ministry spokesmen or said “the KNCA is authorized to state…”“Those aren’t typical propaganda statements,” Oberdorfer said to Stars and Stripes. “Those come from the highest levels in North Korea” and are intended to send serious messages “to … our government and other governments.” Among the messages, he said, North Korea “would not stand by for the threat of pre-emptive action against their facilities.”

서울-한반도는 반세기의 전쟁과 긴장으로인해 상처입은 길들여진 장기판이다. 그러나 전문가들은 이번의 끝내기(종국)는 전례없이 치명적인 것이 될거라 경고한다. “이것은 예민한 문제이다”라고 오랜세월 한국을 관찰해온 전문가인 “두개의 한국” 저자인 돈 오버도퍼는 말한다. “난 그게 싫다.” 최근 북한의 선전 방송인 조선중앙통신이 보도한 메시지 때문에 걱정된다고 오버도퍼는 말했다. 일부는 외무성 대변인이 제공했거나, 일부는 “조선중앙통신의 검열을 받아발표한 것이다. “그 내용들은 문구로 봐서는 상투적인 선전문구가 아니다,”라며 오버도퍼는 기자에게 말했다. “북한 최고위층에서 내려온것이다” 그리고 “우리 정부 및 타국 정부에” 심각한 메시지를 보내려는 의도가 드러난 것이라고 말했다.북한은 “북한 시설에 대한 선제 공격 위협을 가만히 지켜보지만 않겠다”는 것이 메시지중 하나라고 그는 말했다.

If a conflict did escalate, most analysts agreed, North Korea almost certainly would lose to the better-armed, better-equipped and better-trained U.S. forces — but not before it wreaked havoc.U.S. Forces Korea and others estimate massive casualties in and around Seoul — up to 1 million in the first 24 hours alone — even calling South Korea’s capital “the kill box.”More than 21 million civilians are in the Seoul metropolitan area. At about 50 miles from the Demilitarized Zone, they’re well within North Korean artillery range. North Korea has a vast arsenal of chemical and other mass-killer weapons, report Korea analysts, including Anthony H. Cordesman of the Center for Strategic and International Studies in Washington. “Even 24 hours of war on the Korean peninsula would be tremendously costly in civilian deaths,” said Donald P. Gregg, former CIA station chief in South Korea from 1973-75 and U.S. ambassador to Seoul from 1989-93, in an interview with Stripes.

만일 대립이 확대되면, 북한도 당하고만 있지는 않겠지만 잘 무장되고, 장비도 더 좋고, 훈련도 더 잘된 미군에게 확실히 패배한다고 대부분의 분석가들은 동의한다. 주한미군과 전문가들은 개전 24시간내에 서울과 수도권에서만 1백만의 사상자가 발생할것으로 추산하며,한국의 수도를 “kill box”-죽음의 상자( A three-dimensional area reference that enables timely,effective coordinationand control and facilitates rapid attacks)라고 했다. 2천1백만명 이상의 민간인이 수도권에 거주하고 있다. 비무장지대에서 약 50마일 정도 떨어져있어 북한 포대의 사정거리 안에 들어있다북한은 다량의 화학 및 대량살상무기를 갖고 있다고, 한국 전문가들은 보고있다. “한반도에서 24시간의 전쟁이 벌어져도 민간인의 희생은 막대할것이다.”라고 73년부터 75년까지 CIA의 서울지부장으로 근무했던 도날드 그래그는 말했다.

“We believe that the North Koreans will open an attack with a large artillery barrage — massive artillery to try to penetrate our defenses,” Brig. Gen. John DeFreitas, USFK senior intelligence officer, told Stripes.Within the first hours of an attack, an estimated 300,000 to 500,000 artillery rounds could rain down on Seoul, Stephen Oertwig, a USFK spokesman, told Stripes.Roughly 70 percent of the North’s ground forces are positioned near the DMZ, USFK has estimated.It’s believed the North has more than 13,000 cannons, rocket launchers and other artillery systems. More than 4,000 are ranged along the DMZ, many nestled inside hardened underground shelters like reinforced bunkers and tunnel networks, making it “nearly impossible” for U.S.-South Korean forces to hit them, according to unclassified USFK documents“

우리 방어선을 뚫기 위해 북한은 대구경 방사포공격을 개시할것으로 믿는다”라고 주한미군 선임정보장교인 존 드프래이타스 준장은 성조지에 말했다. 공격개시 한시간내에 30만~50만발의 포탄이 비오듯 서울에 쏟아질거라고 주한미군 대변인인 스티븐 오트위그는 말했다.북한 지상군의 약 70퍼센트가 비무장지대 근처에 배치되어 있는것으로 주한미군은 추정했다.북한은 13000문 이상의 대포,로켓발사기 및 다른 포 시스템을 보유중인것으로 추정된다.비밀해제된 주한미군 문서에 의하면 4천문 이상이 비무장지대를 따라 보강된 벙커 및 터널 처럼 견고한 지하 대피소에 배치되어 있어, 한국군 및 주한미군이 타격을 가하기는 “거의 불가능”하다고 한다.

Others are on mobile launchers and more able to elude counter-fire.Initial hours and days of a North Korean attack on the South “would just be a hellacious environment,” said Peter Brookes, former deputy assistant Secretary of Defense for Asian and Pacific Affairs, now the Heritage Foundation’s Asian studies director, in an interview with Stripes.North Korea probably would bomb apartment complexes and other civilian targets only “in an act of desperation,” DeFreitas said. But as its ground forces invaded, “It would be very difficult for North Korea to maneuver south without killing a large number of noncombatants,” given “the urban sprawl of the Seoul area.”

나머지는 이동 발사대이며 반격을 교묘하게 피할 수 있다. 북한이 한국을 공격하는 첫 공격개시일은 “아비규환 같은 환경이 될 것”이라고 전 아시아 태평양 담당 국방부차관보였으며 현재 헤리티지 재단 아시아 연구소장인 피터 브룩스는 말했다. 북한은 “자포자기의 행위”로 아파트 단지 및 기타 민간 시설을 목표로 폭격할 것이라고 드프라이타스는 말했다. 하지만, 북한 지상군이 남침하면서, “불규칙적으로 확산된 서울주변의 도시”를 감안하면 “북한은 수많은 민간인을 살상하지 않고는 남쪽으로 병력을 이동시키기가 어려울 것”이다.

Korea’s geography dictates that the heaviest ground fighting would unfold in the west along a 75-mile tract from the Imjin River to the Chorwon Valley. The peninsula’s eastern part is mountainous, making it tough for the North’s tanks and other vehicles to maneuver east of the Chorwon Valley.North Korea maintains the world’s third-largest ground force, with 1.2 million troops on active duty and another 5 million or more in reserve forces, according to unclassified USFK documents. That includes a special operations force of more than 100,000. They’re believed to be elite, well-trained, disciplined, highly motivated and, despite the North’s food shortages and other problems, in good physical condition and morale, DeFreitas said.

한국의 지리적 특성상 격렬한 지상전은 임진강에서 철원계곡까지 75마일의 지역을 따라 서부에서 펼쳐질것이다. 한반도의 동부는 산악지대라서, 북한군 탱크 및 기타 차량들은 철원 계곡 동쪽을 따라 이동하기는 어렵다. 비밀해제된 주한미군 문서에 의하면 북한은 120만의 현역군인과 500만 이상의 예비병력을 포함해 세계 3위의 지상군을 유지하고 있다. 여기에는 10만명 이상의 특수병력도 포함된다. 이들은 엘리트이며, 잘 훈련되었고, 기강이 확립되었고, 사기가 높으며, 북한의 식량난 및 기타 문제에도 불구하고, 건강상태 및 사기가 높다고 드프라이타스는 말했다.

"Their strategy would probably be to paralyze the rear areas of South Korea as much as they can, and they’ll be able to attack without warning,” said Richard Bush, senior fellow at the Brookings Institution and director of its Center for Northeast Asian Policy Studies, in an interview with Stripes.In comparison, as of mid-2002, South Korea had 683,000 active-duty servicemembers and 4.5 million reservists, USFK said. Nearly 38,000 U.S. troops are stationed on the peninsula. And Pacific Command reportedly has asked for 2,000 additional troops, long-range bombers and other assets in support of the peninsula. But even if everything arrived in the Pacific this week, unclassified Army and CIA reports given to Congress show that the sheer weight of troops and weapons overwhelmingly would favor North Korea.The North’s conventional war machine also includes massive artillery, a large missile arsenal able to hit any part of South Korea and reach Japan and beyond, more than 3,000 tanks and a submarine force of about 100, mostly midget vessels designed to mine South Korean ports and land special ops troops for commando raids, USFK has said.

"그들의 전략은 한국의 후방지역을 최대한 마비시키는 것이며, 경고없는 공격이 가능하다”라고 브루킹스 연구소 선임 연구원이며, 동북아시아 정책 연구센터 소장인 리차드 부시는 성조지와의 인터뷰에서 말했다. 이에 대비해 볼 때 , 2002년 중반, 한국은 68만3천명의 현역병력과 450만의 예비군을 보유하고 있다고 주한미군측은 말했다. 약 3만8천명의 미군이 한반도에 주둔중이다. 그리고 보도에 의하면 태평양사령부는 2천명의 추가병력과 장거리 폭격기 및 기타 물자를 한반도 지원용으로 요청했다. 그러나 모든 것이 이번주 도착한다 해도, 여전히 북한이 병력 및 무기에서 우위를 점하고 있다는걸 미 육군 및 CIA가 의회에 보고한 자료는 보여준다.북한의 재래식 전쟁 도구에는 많은 대포, 한국 전역은 물론, 일본과 그 이상을 강타할수 있는 미사일과 3000대 이상의 탱크, 주로 한국 항구에 기뢰를 부설할 약 100척의 잠수함 및 기습을 할 특수전 병력들이 포함된다고 주한미군측은 말했다..

‘Bombed into the Stone Age’If North Korea invaded, officials said, the U.S. and South Korea immediately would unleash artillery counter-battery fire and launch missiles — all aimed at stopping the North’s drive above Seoul.U.S. Air Force fighters and other aircraft would launch from Osan and Kunsan air bases in South Korea, mainland Japan and Okinawa, also emerging from the USS Kitty Hawk or other carriers in the region. South Korean aircraft would scramble from airfields around the peninsula.“If they want to attack and kill American GIs by significant numbers, that would mean the end of their regime … they could be bombed into the Stone Age,” said Fei Ling Wang, associate professor of international affairs at Georgia Institute of Technology, in an interview with Stripes. Wang also taught international relations and East Asia politics at West Point from 1992-93.

만일 북한이 침공한다면, 미군과 한국군은 즉각 대포를 동원 반격을 가하고, 미사일을 발사하여, 북한을 서울 이북에서 저지할것이라고 관리들은 말했다. 한국의 오산 및 군산공군기지, 일본본토 및 오키나와, 또한 이 지역에 있는 키티호크호및 다른 항공모함에서도 미 공군 전투기 및 기타 항공기들이 발진할것이다. 한국공군기들은 한반도내의 여러기지에서 긴급출격할 것이다. “만일 북한이 공격해 미군병사들이 다수 희생되면, 북한정권의 종말을 의미하며, 폭격으로인해 석기시대로 후퇴할 것이다.”라고 조지아공대에서 국제정세를 담당하고 있는 페이 링 왕 교수는 성조지와의 인터뷰에서 말했다. 왕교수는 미 육사에서 1992년부터 93년까지 국제관계를 가르쳤다.

If a North Korean first strike were to knock out U.S. and South Korean aircraft with missiles or artillery, carrier-based aircraft could be crucial in the early stages. But it’s not going to be easy, warned another analyst.“Sure, you can get through those barriers, but it takes time,” said Daniel Pinkston, adjunct professor of comparative national security policy at the Monterey Institute of International Studies in Monterey, Calif., and senior research associate at its Center for Nonproliferation Studies.“Even though people say, ‘In the end, the North Koreans would lose’ … in the end, the cost would be extremely high — impossibly high,” said Thomas Robinson, former professor of national security at Georgetown University and now president of American Asian Research Enterprises in McLean, Va., in an interview with Stripes.Robinson summarizes the American strategy as “tripwire and escalation.”

만일, 북한의 첫 공격이 미국이나 한국 항공기를 미사일이나 대포로 격추시키는것이라면, 항공모함에서 발진하는 항공기의 역할이 초기단계에 중요하게 될것이다. 하지만 쉽지는 않을거라고 또 다른 전문가는 경고했다. “물론 방벽을 뚫긴 하겠지만, 시간이 걸린다.”라고 몬테레이 국제학연구소의 비교안보정책을 강의하는 다니엘 핑크스톤은 말했다. “설령 ‘결국 북한은 질 것’이라고 해도,그 손실 비용은 숫자로 추산이 불가능할정도로 엄청난 것이 될것이다.”라고 토마스로빈슨은 말했다.그는 미국의 전략을 “인계철선과 단계적 확전”이라고 요약한다.

U.S. troops’ tripwire role would be “to stand in the way of a North Korean invasion, to stand in the way enough to slow down the North Koreans” while other forces reach Korea — “and we’re talking about logistics and supply,” Robinson said.“It takes a hell of a long time in terms of the initial very high level of destruction and war-fighting,” he said. “It takes a long time for those people — 30 days, 60 days, 90 days. That’s the big worry: that the 2nd Division would be called upon to do too many things.”But those initial countermeasures are only part of the U.S.-South Korean response plan.South Korea would mobilize almost 3 million personnel for military service. The United States would swell its force in South Korea to almost 700,000, including more than 120,000 Reserve and National Guard troops, according to unclassified USFK documents.Several analysts say much of the North’s military hardware is of 1960s Soviet-era vintage, in questionable condition. “Their equipment is degrading,” Gregg told Stripes.“We don’t see any hard numbers as to how long” North Korea could fight a battle, DeFreitas said to Stripes, “but clearly, we believe less than 90 days.” North Korea’s air force is also aging. Some planes, such as the MiG-15 fighter, date back five decades to the Korean War, according to USFK documents. USFK analysts have predicted that U.S. and South Korean forces would be able to obtain air superiority over the North’s tactical fighter jet fleet.

미군의 인계철선 역할은 “북한군의 침공을 저지하는 것”이며, 지원병력이 한국에 도착할때까지 북한군의 남하를 지연시키는것이다. “우리는 병참 및 보급을 말하는 것이다.”라고 로빈슨은 말했다. “상당히 오래걸린다.-30일,60일,90일. 그게 큰 걱정이다: 2사단이 많은 일을 떠맡아야 할거다.”그러나 이런 최초의 보복수단은 한미간 대응계획의 일부분일뿐이다. 한국은 군복무을 위해 3백만 가량의 인원을 동원할것이다. 비밀해제된 주한미군 문서에 의하면, 미국은 12만명이상의 예비군 및 주방위군을 포함해, 한국주둔 병력을 70만명까지 증강시킬것이다. 몇몇 전문가들은 북한 군사장비의 대부분은 상태가 좋지않은 1960년대의 구형이다. “그들의 장비는 녹슬고 있다.”라고 그레그는 말했다. “북한이 얼마나 오랜동안 전쟁을 수행할 능력이 있는지는 모르지만, 90일 이내가 될것이다.”라고 드프레이타스는 말했다. 북한의 공군 역시 노후화하고 있다. 주한미군 문서에 의하면, 미그15같은 기종은 50년이나 된것이다. 주한미군 분석가들은 한국군과 미군이 북한의 전술 공군에 제공권을 확보할수 있을거라고 예측했다.

The wild cardsBut all such projections are based on one assumption most analysts acknowledge may rest on quicksand: That a wartime North Korea would confine itself to conventional weapons. Brookes warned of “the high potential for a chemical weapons environment.”The North harbors the world’s third-largest stockpile of chemical weapons, which intelligence assessments put at about 5,000 metric tons of agents at its disposal, according to USFK. It’s also believed to have anthrax, sarin and nerve agents, USFK reports.“Unclassified U.S. intelligence reports,” Cordesman wrote in a Dec. 30, 2002, article for the Center for Strategic and International Studies, “state that North Korea has also mass-produced chemical weapons, including persistent nerve gases, since the 1980s.“It is believed to have thousands of bombs, artillery shells, and multiple rocket launcher warheads that are chemically armed.”

하지만 이런 모든 추정은 유동적인 가정에 근거를 둔것이라고 분석가들은 인정한다. 그것은 북한이 전시에 재래식 무기만을 사용한다는 것이다. 브룩스는 “화학무기가 사용될 가능성이 높다”고 경고했다. 주한미군에 따르면, 북한은 세계에서 세번째로 많은 양의 화학무기를 저장하고 있으며, 5천미터톤의 화학작용제를 임의로 쓸수 있다. 주한미군 보고에 의하면북한은 탄저균,사린 및 신경 작용제를 보유하고 있는것으로 추정된다. 코드즈맨은 2002년 12월 30일자 CSIS기사에서, “비밀해제된 미 정보기관 보고서를 인용, 북한은 1980년대부터 지속 신경가스를 포함해 화학무기를 대량 생산하고 있다”고 썼다. “북한은 화학탄두를 탑재할 수 있는 수천발의 폭탄,포탄과 다연장 로켓포를 갖고있는것으로 추정된다.”

Several analysts suggest that North Korea’s knowledge of the likely outcome of armed conflict might be the chief, and most effective, deterrent. “I would tell you,” said Retired Army Gen. John H. Tilleli Jr., commander of U.S. Forces Korea from July 1996 to December 1999, “as someone who served there for a long period as the CINC, that I am very hopeful that we will never come to a conflict on the peninsula because … I believe that conflict and crisis is probably the last thing that anyone who serves there wants.”

몇몇 전문가들은 북한이 전쟁의 예측가능한 결과에 대해 알고 있다면 이것이야 말로 효과적인 전쟁의 주된 억제책일수 있다고 말한다. 1996년 7월부터 1999년 12월까지 주한미군 사령관으로 근무한 존 에이치 틸러리 퇴역 육군대장은 “오랫동안 근무한 경력이 있는 나에게 바람직한 것은 한반도에서 분쟁이 일어나지 않는것이다.”라며 분쟁과 위기야말로 여기서 복무한 사람이라면 그 누구도 원하지 않는것이기 때문이다.”— T.D. Flack and Jeremy Kirk contributed to this report.

번역 김필재 연구원
spooner1@hanmail.net

 

출처 : http://www.futurepolitics.co.kr/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한-미 관계 운영자 2004.06.24 1046
공지 북-미 관계 운영자 2004.06.24 907
공지 미-소 관계 운영자 2004.06.24 2538
39 미국은 언제 북한을 때릴 것인가 운영자 2004.01.21 648
38 동북아 긴장의 날은 머지 않은 것 같다 - 뉴스 하나 운영자 2004.01.21 738
37 미국, 대북 식량 6만t 추가지원 결정 운영자 2004.01.04 723
36 파월 "북한 위협에 보상 않는다" 운영자 2004.01.04 669
35 황장엽씨 "北체제보장 약속은 비민주적인 생각" 운영자 2003.12.14 632
34 美 "북한 미국 전체 공격 가능한 미사일 개발 증거 있다" 운영자 2003.12.13 611
33 북핵위기와 미국의 이해관계....Avery Goldstein 운영자 2003.12.12 595
» 미국의 `성조지`가 보도한 `한반도 전쟁 시나리오` 운영자 2003.12.12 682
31 부시 재선과 북핵문제 운영자 2003.12.04 545
30 美국무 "中, 남중국해 방공구역 설정말라" 경고 운영자 2013.12.18 369
29 미국의 대 중국 포위 전략 운영자 2006.06.17 941
28 미 강경파, 중국의 아시아 지도국가 부상에 경계 운영자 2005.09.24 849
27 미국, 중국 포위위해 군사력 증강 배치 운영자 2005.06.06 903
26 미국, 중국공포증 왜일까? 운영자 2005.05.03 868
25 데드라인--2007 운영자 2005.04.04 880
24 미국 정계, 중국역할에 잇단 불만 운영자 2005.02.01 850
23 2025년, 美-中 아시아서 군사적 충돌 할 가능성 높아 운영자 2005.01.18 863
22 동북아 질서의 양축 미·중 관계 점검 운영자 2004.07.22 923
21 北核-미국, 중국에 대만 카드 쓰다! 운영자 2004.04.22 7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