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스룹바벨선교회

하루를 마감하며

driven out 2002.09.02 09:00 조회 수 : 1501 추천:199

link  
하나님 아버지... 감사합니다.


미약한 저를 죄 가운데 택하시어 내 죄를 간과하심으로 의인이라 아들이라 칭하셨으니... 무한 감사하나이다. 만 입이 내게 있어도 그 입 다 가지고 무슨 세상소리를 할 수 있겠나이까... 어떻게 "나"라는 존재가 제 입에 담길 수 있으오리이까... 그러나 오늘도 전 여전히 이 입술로 나를 위할 때가 많나이다.


불순종과 패역에 익숙한 저를 너그러이 고쳐주시기를 간절히 원합니다. 아버지 하나님의 무한광대한 긍휼과 사랑이 드러나는데만 이 입술과 이 손과 이 발과 온 몸이 쓰임 받게 하옵소서.


흙에 속한 형질로는 뱀에게 속아, 주고 싶은 아버지의 사랑을 의심하고 놓쳤으나... 이제는 받아야겠나이다. 새로 지음 받은 피조물 된 자로서는 주고 싶은 아버지의 그 사랑을 다 받아누려야겠나이다. 이루어주옵소서... 더이상 사생자가 되지 않도록금 능력의 말씀으로 지켜주시옵소서.


저의 전후좌우를 주의 천사로 두르시옵서서... 당신과만 동행케 인도하여 주옵소서. 거룩하신 예수님의 이름으로 기도올리옵나이다. 아멘!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기도방 부활! 공지사항 운영자 2006.09.24 2178
공지 기도에 관한 신앙문답 모음 운영자 2004.07.23 2627
공지 판에 명백히 새기게 하여 주옵소서! 운영자 2004.02.29 2235
339 힘주세요 미약한 야곱 2003.05.03 1360
338 힘을 주옵소서 미약한 야곱 2003.05.24 1390
337 훼방 으로부터 해방 ! 에스더 2003.08.09 1655
336 회개한다는 것은 - 톨스토이 나그네 2003.07.08 1616
335 회개의 기도로 , 무너지는 죄의 담 ! 여수론 2004.02.18 1555
334 호세아서를 통과하게 하소서 정절 2004.06.13 2084
333 형제를위한 기도.... 주바라기 2003.05.09 1559
332 형제를 사랑하게 하소서 요한 2004.09.20 2112
331 헛된 싸움 말게 하소서 죄인괴수 2004.05.07 2138
330 허사가 이영직 목사 2003.11.01 1926
329 해산수고 해산하는 남자 2003.12.01 1479
328 해 받는 축복을 두려워 말고 소망케 하소서. 남은 고난 2004.11.09 2085
327 할렐루야 봉화불 2003.04.29 1447
326 한분도 빠짐없이 새해 복 많이 받으소서 !!! 민족교회::퍼온글 2004.01.03 1451
325 한국교회는 속히 베로 허리를 동이고 흙에 엎디어 금식기도하라 !! 에스더 2004.02.11 1409
» 하루를 마감하며 driven out 2002.09.02 1501
323 하나님의 은혜에 감사드립니다. 죄인괴수 2004.02.01 1426
322 피의 호소 순교자 2003.05.26 1437
321 푯대 되신 예수님만 쫓아서 ....... 아리엘 2003.10.28 1390
320 평강이 있을지어다 평강이 있을지어다 평강 2004.07.08 227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