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스룹바벨선교회

중동문제 25일 프랑스 유대인 650명 이스라엘로 영구 이주

운영자 2006.07.28 04:33 조회 수 : 2996 추천:609

extra_vars1  
extra_vars3  
 

25일 프랑스 유대인 650명 이스라엘로 영구 이주

[중앙일보   2006-07-26 19:23:09] 

  원본 사진 보기


[중앙일보 박경덕] 프랑스에 살던 유대인 650명이 25일 이스라엘로 대거 이주했다. 헤즈볼라와의 전쟁이 한창인 시점에 그들의 조상이 살던 '약속의 땅' 가나안으로 돌아간 것이다. 프랑스에서 하루에 650명의 유대인이 이스라엘로 영구 이주한 것은 1970년 이후 최대 규모라고 AP통신이 이날 보도했다. 지난주에는 미국과 캐나다에 살던 230명의 유대인이 이스라엘로 돌아갔다. 이스라엘이 헤즈볼라와의 전쟁으로 위험에 처한 가운데 세계 각지에 흩어져 있던 유대인들이 50여 년 전 조상의 땅으로 돌아가 이스라엘을 세웠던 시오니즘의 정신을 다시 발휘하고 있는 것이다.

25일 프랑스에서 출발한 유대인들은 두 대의 비행기에 나눠 타고 텔아비브의 벤 구리온 공항에 도착했다. 첫째 비행기에는 150명이, 둘째 비행기에는 500명이 탑승해 그들의 조상의 땅에 발을 내디뎠다. 2주일 전부터 헤즈볼라가 그들의 조국에 수천 발의 로켓탄을 쏘고 있지만 이러한 위험도 조국에 대한 그들의 애정을 바꾸지 못했다.

이들이 공항에 도착하자 이스라엘 전통 환영노래가 울려퍼졌고, 현장에 나와 있던 고위 관리들이 이들을 뜨겁게 환영했다. 유대교 대제사장인 슬로모 아마르는 이스라엘로 돌아온 사람들을 축복했고, 에후드 올메르트 총리도 전쟁 와중에 직접 나와 이들을 반겼다. 올메르트 총리는 환영사에서 "우리는 강한 민족이다. 우리는 장기전을 견뎌낼 수 있다"고 밝혔다.

10개월 된 사내아기를 데리고 이날 이스라엘에 도착한 사브리나와 제라르 사반 부부는 "우리 군인과 조국을 믿는다. 그들은 우리를 보호해줄 것이다"라며 조국에 대한 신뢰를 표시했다.

몇몇 사람들은 전쟁이 오히려 그들의 귀국 결심에 힘을 보태주었다고 말했다. 프랑스 남부 니스에서 온 요한나 세바는 "헤즈볼라와의 전쟁은 나에게 더 많은 용기를 가져다 주었다. 우리는 위험에 처한 조국에 정착하는 것에 전혀 두려움이 없다는 것을 세상 사람들에게 보여줘야 한다"고 말했다. 세바의 말을 실천이라도 하듯 650명 중 11명은 지금 헤즈볼라의 로켓이 떨어지고 있는 북부지방에 정착할 예정이다.

이스라엘의 이민을 관리하는 준 정부기관인 유대인기구(AJ)에 따르면, 올해 프랑스에 사는 유대인 중 3500명이 이스라엘로 영구 이주할 예정이다. 지난해 영구 이주한 프랑스 내 유대인은 3005명이었다. 현재 프랑스에는 50만 명가량의 유대인들이 살고 있다.

프랑스에 사는 유대인들의 이스라엘 귀환은 프랑스 내 반유대주의가 고조되던 2002년부터 급증했다. 2004년에는 당시 이스라엘 총리였던 아리엘 샤론이 프랑스에 사는 유대인들에게 반유대주의의 위협을 피해 가능한 한 빨리 조국으로 돌아올 것을 공개적으로 권하기도 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제3차 대전이 멀지 않았다 운영자 2007.02.14 4958
공지 동북아 전쟁은 피할 수 없는 종말의 화 운영자 2004.04.18 3750
공지 3차 대전은 두 곳을 비롯하여 터진다! (2001년 7월) 운영자 2004.06.24 4355
공지 중동문제 (구 홈페이지) 운영자 2004.06.24 3408
공지 이슬람교 - 중동문제의 근원 운영자 2004.06.24 3659
96 미국의 시리아 공습 임박으로 초긴장 운영자 2013.08.29 1648
95 이스라엘·하마스 포격전… 피로 물드는 가자지구 운영자 2012.11.18 1846
94 한국에 떨어질 수 있는 핵미사일은 몇개? 운영자 2009.11.07 3108
93 윙윙 날아다니는 잠자리 알고보니 스파이 로봇 운영자 2009.10.26 3148
92 "美 이란 공격계획 수립" 英 BBC방송 보도 운영자 2007.03.06 3306
91 엉터리 6자회담에 끝없는 허탈감을 느낀다. 운영자 2007.03.06 2985
90 "作計5027 폐기, 방어위주 作計수립"...국가안보 우려 운영자 2007.03.06 3062
89 북한반대 불구하고 오키나와에 배치된 美최신예 전투기 F-22 운영자 2007.03.06 3298
88 이란, 또 UN安保理 결의案 무시 운영자 2007.03.06 3223
87 이란 '핵 배짱' 배경은 고유가와 아랍권 지지 운영자 2006.09.05 3071
86 이란, "우라늄 농축 중단 요구 안보리 결의안 거부" 운영자 2006.08.17 3185
85 믿지 않는 인류도 지구가 핵에 불탈 것을 다 알고 있다. 운영자 2006.08.02 3324
» 25일 프랑스 유대인 650명 이스라엘로 영구 이주 운영자 2006.07.28 2996
83 이란 "우리 뺀 중동평화 회의는 실패 뻔해" 운영자 2006.07.28 3087
82 “北 미사일 발사때 이란인 참관” 운영자 2006.07.22 3115